강선영 기사입력  2020/07/03 [07:01]
대구 코로나 확진자, 경명여고 확진자 다니던 '연기학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권영진 대구시장     ©주간시흥

[주간시흥=강선영 기자] 대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대거 발생했다.

 

2일 대구시는 대구 경명여고 3학년 A양이 다닌 학원 관계자와 수강생 등 7명이 추가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방역당국은 A양이 다닌 대구 중구 연기학원과 학교 관계자 300여명에 대한 검사를 진행했다. 

 

또 추가 확진자 중 학생 3명이 각기 다른 학교에 다니는 것으로 확인돼 등교 중지 대상 학교도 늘어날 전망이다.

 

아직 감염경로가 밝혀지지 않은 A양은 지난달 29∼30일 등교했지만, 지난 1일 발열 증상이 나타나면서 등교하지 않았다.

 

대구시교육청은 검사 결과를 지켜보고 다음주 등교수업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