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살핌재가노인복지센터 컵타 음악놀이 진행

3월~5월까지 치매 예방프로그램 운영

박영규 | 기사입력 2024/05/31 [06:51]
박영규 기사입력  2024/05/31 [06:51]
보살핌재가노인복지센터 컵타 음악놀이 진행
3월~5월까지 치매 예방프로그램 운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주간시흥=박영규 기자] 

  © 주간시흥

보살핌재가노인복지센터(센터장 백금화)는 재가노인지원서비스사업 대상자 14명의 어르신을 선정하여 3~5월까지 매주 1회 총 10회로 치매 예방을 위한 컵타 음악놀이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컵타음악놀이는 컵과 숟가락을 사용하여 습득한 동작을 음악에 맞춰 연주하는 활동을 통해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인지기능을 향상시켜 치매를 예방하는데 도움을 주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프로그램에 참여한 정**어르신은 "수업이 끝나서 매우 아쉽다. 이번 수업은 일상생활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도구를 사용하여 음악을 연주 할 수 있어서 매우 신기했다. 혼자 집에 있을 때 TV만 보았는데 이제는 음악에 맞춰 배운 동작을 꾸준히 해볼 생각이다" 라며 소감을 밝혔다.

  © 주간시흥



보살핌재가노인복지센터 백금화센터장은 어르신들이 치매 걱정 없이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 생활을 유지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