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아이꿈터에 가득한 동심 / 오늘의 주인공은 나야 나 !

박영규 | 기사입력 2024/05/04 [16:19]
박영규 기사입력  2024/05/04 [16:19]
시흥아이꿈터에 가득한 동심 / 오늘의 주인공은 나야 나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주간시흥=박영규 기자] 

  © 주간시흥

 

  © 주간시흥

 

  © 주간시흥

쉴 새 없이 미끄럼틀과 암벽에 오르내리고, 거미줄 놀이 기구에 발가락이 걸려도 웃음이 절로 나온다. 어린이들의 웃음소리로 가득한 시흥아이꿈터는 코앞으로 성큼 다가온 어린이날을 맞아 4놀이꿈터를 무료 개방했다.

 

어린이들은 신나게 뛰어노느라 지친 체력을 3요리꿈터에서 열린 간식 행사로 보충하고, 다양한 즐길 거리로 마음 가득 행복을 채웠다. 동심을 지켜보는 부모의 얼굴도 환했다.

 

지난해 6월 개관한 시흥아이꿈터는 아동과 성인을 위한 배움ㆍ놀이ㆍ돌봄이 어우러진 복합 문화공간으로 지역민에게 사랑받고 있다. 이 중 868규모로 조성된 놀이꿈터는 날씨와 미세먼지에 구애받지 않고 안전하게 뛰어놀 수 있는 공간으로 인기다. ‘시흥아이꿈터에서 즐기는 어린이날 기념 이벤트53일까지 진행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