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20/07/11 [12:03]
웃터골 초등학생들, 손편지로 따뜻한 마음 전해
“시흥시 공무원여러분 힘내세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주간시흥


시흥시청으로 웃터골초등학교 학생들의 따뜻한 마음이 전달됐다
. 지난 78일 은행동 웃터골초등학교 학생들이 코로나19 업무로 고생하는 시흥시청 공무원들에게 감사의 꽃바구니와 직접 쓴 손편지를 전달했다.

 

이날 웃터골 초등학교 4학년 담임 선생님들은 시흥시청을 방문해 아이들이 직접 만든 꽃바구니와 편지들을 전달했다.

 

4학년 담임인 박종연 선생님은 방역에서부터 자가격리자나 확진환자 관리까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공무원여러분의 노고를 잘 알고 있다특히 시흥시는 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등교개학에 맞춰 각 학생에 마스크 7매씩을 배부해 주어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웃터골초등학교는 지난 6월부터 코로나19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각 행정복지센터 및 시청 공무원, 경찰공무원, 소방공무원 등에게 전달할 꽃바구니와 손편지를 만드는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일선에서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지 알고, 감사의 마음을 가질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특히 이날 손편지 전달식에는 시흥시 캐릭터 해로와 토로가 함께해 의미를 더했다. 해로ㆍ토로는 웃터골초등학교 친구들의 예쁜 마음을 전달받아 행복해지는 기분이라며 더운 날씨지만, 우리 친구들은 마스크를 꼭 착용하길 바란다고 당부하기도 했다.

[주간시흥=주간시흥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신수민 20/07/12 [00:36] 수정 삭제  
  우왕 제가 받은건 아니지만 기사를 읽고나니 저도 기분이 좋아지는 것 같네요. 시흥시 캐릭터가 너무 귀엽고 예쁜것 같아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