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선영 기사입력  2020/05/31 [09:38]
제주여행 확진자, 군포 38번 확진자 '아인스호텔 방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제주여행 확진자, 군포 38번 확진자 '아인스호텔 방문'[사진=강선영기자]     ©주간시흥

[주간시흥=강선영 기자] 제주 여행 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된 경기 군포 확진자가 제주여행 중 34명과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다.

제주도 방역당국은 코로나19 군포 확진자(38번) A(40·여)씨가 지난 27일 머물렀던 아인스 호텔 직원 5명과 제주국제공항에서 김포로 가는 항공편 동승 승객 29명(도민 2명) 등 34명을 밀접 접촉자로 분류해 자가 격리하도록 했다고 31일 밝혔다.

도의 조사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7일 오전 8시 20분께 서귀포 소재 아인스 호텔에서 조식 후 체크아웃을 했다.

이후 렌터카로 이동해 오전 11시 25분께 제주시 소재 모 향토음식점에서 점심을 먹었다.

A씨는 낮 12시 10분께 제주국제공항에 도착해 공항 내에서 줄곧 마스크를 착용했다.

공항 면세점 등은 출입하지 않았다.

A씨 일행은 27일 오후 1시 45분께 김포행 항공편을 통해 다른 지역으로 이동했다.

A씨는 일행 24명과 함께 지난 25일 제주에 와 27일까지 도내를 여행 다녔다.

또 A씨와 함께 제주 여행을 한 일행 24명은 제주 외 거주지 등의 해당 지방자치단체 방역당국에서 관리하고 있다.

도는 A씨가 27일 머물렀던 숙소와 점심을 먹은 음식점에 대해 임시 폐쇄하고 방역 소독 조치를 완료했다.

A씨 일행이 탄 렌터카들도 방역 소독을 했다.

도 방역당국은 A씨의 추가 진술과 이동 동선에 따른 폐쇄회로(CC) TV, 신용 카드 이용내용 등을 통해 추가 조사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