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20/04/03 [15:04]
시흥시, ‘라돈측정기 무료 대여사업’ 진행...당일방문대여도 OK
침구류 등 라돈 노출에 대한 시민들의 불안감 해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주간시흥

 

시흥시는 대리석, 침구류 등 라돈 노출에 대한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라돈측정기 무료 대여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2018년 8월부터 지금까지 대여 건수는 979건에 달한다.

 

라돈(Rn)이란 무색, 무취, 무미의 방사성 기체다. 토양 내 우라늄 등이 붕괴하여 생긴 라듐으로부터 발생하며 WHO가 지정한 1급 발암(폐암)물질이다.

 

시흥시 라돈 측정기 사용 방법은 다음과 같다. 정확한 측정을 위해 창문과 방문을 닫은 후, 측정기에 전원을 연결하면 자동으로 측정을 시작한다. 이 때, 벽이나 바닥으로부터 50cm이상 띄우고 측정해야 한다. 측정값은 10분 간격으로 표시되며 1시간 간격으로 저장된다. 안전 기준치는 4pCi/l(148Bq/㎥)이며, 초과되면 알람이 울린다. 초과 시 창문을 열어 10분 이상 환기하면 된다.

 

시흥 주민이면 누구나 이용 가능하며, 대여기간은 1박 2일이다. 대여 신청은 시흥시청 홈페이지에서 가능하고 신분증 지참 후 시흥시청 별관2층 환경정책과에서 방문 수령하면 된다. 또한, 예약 없이 당일 방문 대여도 가능하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