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선영 기사입력  2020/04/03 [06:39]
일본 코로나 확진자 '최다 증가' 총 4583명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아베총리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주간시흥

[주간시흥=주간시흥] 일본에서 코로나19 일일 신규 환자가 또 200명대를 기록했다.

 

2일 오후 11시 30분 기준 NHK가 후생노동성과 각 지자체의 집계를 종합한 결과, 하루 새 276명의 감염이 새로 확인돼 코로나19 확산 이후 하루 확진자로는 가장 많았다.

 

일본 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탑승자 가운데 감염된 712명을 포함해 모두 3483명이다.

 

특히 도쿄도에서만 97명이 신규 확진자로 확인됐다. 도내 하루 확진자로는 가장 많은 수치이다.

 

확진자 중 사망자는 4명 늘어 84명이 됐다.

 

크루즈선 탑승자를 제외한 지역별 확진자는 도쿄도 684명, 오사카부 311명, 지바현 190명, 아이치현 189명, 홋카이도 183명 순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