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20/04/02 [09:40]
시흥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코로나19 극복 응원담긴 반찬 지역사회에 전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주간시흥


코로나
19 극복을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는 시흥시에 따뜻한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30일 시흥시 건강가정 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강은이)는 군서초등학교를 찾아 코로나19 응원이 담긴 아동 반찬 도시락과 일회용 마스크를 전했다.

 

이날 시흥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다양한 어려움을 겪는 주민 및 지역아동을 응원하고자 센터 직원들이 직접 조리하고 포장한 반찬 도시락 500개와 일회용마스크 1,000장을 군서 초등학교에 재학 중인 학생들에게 전달했다.

 

시흥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2014년부터 정왕본동 상인회를 중심으로 구성된 ‘3사랑밥터단체 지원으로 결식아동 지원 사업을 연계 진행해 오고 있으며, 방학 기간에는 지역 내 아동들의 보호복지를 위한 방학 지원 프로그램 꼬옥놀이터를 운영하며 지역 내 아동들의 사회안전망을 구축 및 건강한 신체심리적 성장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강은이 시흥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은 센터가 위치한 시흥시 정왕동 지역은 아동주거 빈곤율이 1위로, 저소득 및 맞벌이가정의 자녀의 비율이 높은 편이라며 코로나19로 인하여 지역 아동이 소외당하지 않도록 지역이웃의 따뜻한 관심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주간시흥=주간시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