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선영 기사입력  2020/02/16 [10:22]
29번째 코로나 환자, 감염경로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29번째 코로나 환자, 감염경로는?   ©주간시흥

[주간시흥=주간시흥]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29번째 환자가 발생했다.

 

16일 중앙방역대책본부(중대본)는 이날 오전 9시 기준 29번째 환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국내 확진자는 총 29명으로 늘었다.

 

29번째 환자(82세 남성, 한국인)는 중대본 역학조사에서 해외 여행력이 없으며 고대안암병원을 방문해 바이러스 검사를 받고 양성으로 확인됐다.

 

현재는 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서울대병원)에 격리됐다.

 

한편 격리에서 해제된 환자는 9명(1·2·3·4·7·8·11·17·22번 환자)이다. 이 가운데 8명은 퇴원했고 1명(22번 환자)은 조만간 퇴원할 예정이다. 퇴원은 의료진이 환자의 건강상태 등을 고려해 결정한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전 10시(오전 9시 기준)와 오후 5시(오후 4시 기준) 하루 2차례 신종코로나 환자 현황을 공개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