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선영 기사입력  2020/01/23 [21:40]
경찰대생 난동 "5년뒤 무릎 꿇어야" 폭행 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경찰대생 난동 (사진-경찰대 로고)     © 주간시흥

 

[주간시흥=주간시흥] 경찰대 학생이 음주 상태로 현직 경찰관에 폭력을 행사한 것으로 드러났다.

23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공무집행방해와 모욕 혐의로 경찰대 4학년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전날 오후 11시 30분께 영등포구의 한 PC방에서 주취 상태로 소란을 피우다가 현행범으로 체포돼 관할 지구대로 넘겨졌다.

경찰관들은 A씨가 여성 손지갑을 갖고 있는 것을 수상하게 여겨 경위를 추궁했다. 이에 A씨는 이들에게 "5년 뒤면 나한테 무릎 꿇어야 해"라고 하며 폭언을 퍼붓고 폭행까지 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를 일단 귀가시켰으며, 이른 시일 내에 다시 불러 범행 동기와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경찰대 관계자는 "사실관계가 확인되면 규범에 따라 처리할 것"이라고 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 愛世이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