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20/01/23 [16:50]
경기도, ‘독립유공자 묘지관리비 지원사업’ 실시
독립유공자 묘지 152기 대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는 2018년부터 진행해 온 ‘독립유공자 묘지관리비 지원사업’을 올해도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독립유공자 묘지관리비 지원사업’은 독립유공자의 숭고한 뜻을 후세에 기리고 도민의 애국정신 함양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진행하는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도내 지역에 묘지가 안장돼 있는 독립유공자로서, 후손들이 개별적으로 묘지를 관리하고 있어야 하며, 1기당 연간 1~2회 최대 20만원까지의 벌초비용과 안내판 설치비 90만원을 지원한다.

신청은 구비서류를 지참해 가까운 행정기관(묘지소재 시·군·구 및 읍·면·동 주민센터)을 방문하여 보훈담당 공무원에게 신청하면 된다.

도 관계자는 “특별한 희생에는 특별한 보상이 따라야 한다는 것이 경기도의 방침”이라며 “앞으로도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유공자 분들에 대한 합당한 예우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 愛世이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