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국 기사입력  2019/07/15 [22:05]
이효리 불화설 언급 "친하진 않지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이효리 불화설 언급 / 사진=JTBC 캡처 화면     © 박병국


[주간시흥=박병국 기자] '캠핑클럽' 이효리가 핑클 시절 불화설을 언급했다.

 

이효리가 불화설을 언급한 것은 지난 14일 첫 방송된 JTBC '캠핑클럽'에서다. 해당 프로그램에서 이효리는 수십년 만에 옥주현, 이진, 성유리와 다시 핑클 완전체로 모였다.

 

이날 이효리와 이진은 네티즌들의 오해를 부른 둘 사이의 불화설에 대해 직접 언급했다. 이효리가 MBC '라디오스타'에서 핑클 시절 이진과 머리채를 잡고 싸웠다는 일화를 얘기하면서 와전된 내용이다.

 

이에 이진은 이효리에게 "우리가 머리채 잡은 걸 언니가 TV에서 이야기해서 사람들이 우리 사이 안 좋은 줄 알지 않냐"라고 장난스레 던졌고, 이효리는 "방송에서 그런 적 있지만 사이가 나쁘지 않다. 소름끼칠 정도로 친하진 않지만 잘 지내고 있다고 분명히 말했었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주둥이가 방정이라… 팔팔한 나이에 24시간 붙어있는데 싸우지"라면서 "지난 일은 잊어. 지금부터 사이 좋게 지내면 되지"라고 말했다.

 

한편, JTBC '캠핑클럽'은 매주 일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

포토에세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