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국 기사입력  2019/05/16 [07:05]
이다지 세젤예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박병국


[주간시흥=박병국 기자] 역사강사 이다지에 대한 시청자들과 네티즌의 관심이 뜨겁다.

 

이다지 역시강사가 마침내 예능을 접수하고 예능을 초토화시키며 안방극장 공략에 성공했기 때문.

 

이다지 키워드는 이에 인스타그램과 트위터 등을 장악하고 있으며 그녀가 누구인지를 묻는 질문 역시 쇄도하고 있다.

 

연예인 보다 더 연예인 같은 역사강사 이다지 씨가 '라스'에 출연한 뒤, 차기 예능인(?)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것.

 

이다지는 이날 방송에서 멘트 하나하나의 디테일을 줌으로 끌어당기는 듯한 착각에 빠지게 할 정도로 4차원 입담을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사정이 이렇다보니 이다지 '독보적' 미모와 '독보적' 존재감도 더욱 더 언론의 스포트라이트를 현재 받고 있는 실정.

 

이다지 강사는 현재 '갓다지' '다지쌤' 등의 닉네임과 함께 인스타그램 등에서도 뜨거운 화제의 인물로 떠오르고 있는 상황.

 

한편 이다지 출연에 대해 일각에선 '하나의 마케팅 경쟁 사업 같다'고 고개를 갸우뚱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

포토에세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