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19/04/14 [21:38]
시흥 스마트허브 불법광고물 일제정비
4월 11일 특별정비반 편성, 차량 5대를 투입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주간시흥


시흥시는 4월 11일 특별정비반을 편성, 차량 5대를 투입해 현수막, 족자, 전단지 등 총 2톤의 불법광고물을 수거했다.

이번 일제정비는 해빙기를 맞아 공단 내 환경을 개선하고 안전 위해 요인을 사전에 제거하고자 진행됐다. 주요대로변과 사거리를 포함해 공단 이면도로에 부착된 부동산 매매, 대출, 중고차 관련 광고물을 집중 정비했다.

 

시는 앞으로도 공단 환경 개선을 위해 월 2회 특별정비반을 운영해 불법광고물 일제 정비를 진행할 계획이다. 또 불법광고행위자에 대해서는 과태료 부과와 고발 등의 행정처분을 진행한다.

엄계용 경관디자인과장은 “스마트허브는 경기도 서남부의 대표적인 공단으로, 안전하고 깨끗한 경관을 제공했어야 함에도 불구하고 그 동안 미진했던 부분이 있었다”며 앞으로 정기적인 불법광고정비활동을 통해 기업하기 좋은 환경이 제공되도록 노력하겠다.” 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에세이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