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18/10/13 [19:42]
능곡동, “우리마을에서 함께 놀아보자” 프로젝트
제2회 능곡선사마을축제 개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시흥시 능곡동에서는 오는 1020일 토요일 13:00~20:00까지 능곡동 선사유적공원, 영모재공원, 중앙공원 일원에서 2회 능곡선사마을축제를 개최한다.

이번 축제는 능곡동만의 고유한 특성을 살리는 축제를 마련하고자 민··학을 연계한 마을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이종희)를 구성하여 수차례 회의를 거쳐 행사를 준비 중이다. 주민들이 관람하는 축제에서 벗어나 주민, 관내 학생 등이 다 같이 참여하는 형식의 축제로 기획했다. 2017우리마을 바로알기에서 올해는 우리마을에서 함께 놀아보자라는 콘셉트로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신명나는 축제로 진행된다.

축제는 능곡고 대취타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학생, 주민 동아리 공연, 체험 및 놀이마당, 문화해설, 먹거리, 초청가수 공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능곡동의 대표적인 장소로 약 6천 년 전의 신석기 유적이 보존되어 있는 선사유적공원’, 류자신 선생의 재실이자 시흥에서 가장 오래된 목조건물인 영모재’, 능곡동 중앙공원을 활용하여 각 특색에 맞는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특히, 매년 별도 추진되던 주민자치위원회 뜨락콘서트’, 승지초등학교 학교축제’, 2018 주민참여예산사업 능곡동 중앙공원을 활용한 공연을 하나의 축제로 연계함으로써 보다 풍성한 볼거리, 놀거리, 먹거리가 어우러진 능곡동의 대표 축제로 거듭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     © 주간시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