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협동조합 경기시흥작은자리지역자활센터

‘주민과 함께하는 환경사업, 즉석밥 용기 새 활용’ 진행

박영규 | 기사입력 2024/05/28 [14:29]
박영규 기사입력  2024/05/28 [14:29]
사회적협동조합 경기시흥작은자리지역자활센터
‘주민과 함께하는 환경사업, 즉석밥 용기 새 활용’ 진행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주간시흥=박영규 기자] 

  © 주간시흥

사회적협동조합 경기시흥작은자리지역자활센터(센터장 김선미)2022년부터 CJ제일제당과 햇반 용기 회수/업사이클링 업무협약을 맺고 즉석밥 용기를 중심으로 폐플라스틱 새 활용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즉석밥 용기는 재 활용이 가능함에도 무단으로 폐기되거나 버려져 플라스틱 쓰레기로 취급되었으나 경기시흥작은자리지역자활센터는 즉석밥 용기 새 활용사업다회 용기세척 자활 근로사업단을 연계하여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수거된 용기를 깨끗하게 세척 건조한 즉석밥 용기는 재활용 전문 업체로 보내져 화분 등 생활제 용품으로 다시 태어나게 되며 즉석밥 용기 수거는 시흥시 관내 주민센터와 갯골 캠핑장 등에 즉석밥 수거함을 설치하여 시민들의 자발적인 협조로 회수를 진행한다.

  © 주간시흥

특히, 지역의 사회단체 등과 협업을 통해 환경 관련 캠페인과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지난 517일에는 시흥시니어클럽 개관 20주년 기념행사 중 진행한 환경 캠페인의 일환으로 즉석밥 용기 수거함을 대여하고, 일정 수량의 즉석밥 용기를 가져온 분에게는 장바구니나 초코과자를 증정하는 방식의 행사로 함께했다.

경기시흥작은자리지역자활센터 김선미 센터장은 지역단체와 다양한 환경 관련 캠페인을 통해 폐플라스틱이 새롭게 활용될 수 있음을 시민들에게 알리고 환경오염문제를 다 같이 고민하고 해결할 수 있는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인 노력을 하겠다라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