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여성가족재단, 세이브더칠드런 및 초록우산과 함께 아동권리 교육 진행

○ 지난해 12월 업무협약 체결 … 도내 초등돌봄기관 대상
- 아동 눈높이 맞춤 교육으로 아동권리와 인권 감수성 향상 목적

박승규 | 기사입력 2024/05/21 [12:41]
박승규 기사입력  2024/05/21 [12:41]
경기도여성가족재단, 세이브더칠드런 및 초록우산과 함께 아동권리 교육 진행
○ 지난해 12월 업무협약 체결 … 도내 초등돌봄기관 대상
- 아동 눈높이 맞춤 교육으로 아동권리와 인권 감수성 향상 목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아동권리  © 주간시흥


[주간시흥=박승규 기자] 경기도여성가족재단은 세이브더칠드런, 초록우산과 업무협약의 일환으로 아동돌봄센터와 협력, 도내 초등돌봄기관을 대상으로 아동권리교육을 진행한다.

 

세이브더칠드런은 지난 20일 안양에서 아동권리영화제 수상작을 보고 아동권리의 개념을 이해하며 재미있게 배우는 ‘2024 씨네아동권리학교’를 진행했다. 화성, 이천, 성남, 구리, 파주 지역 아동돌봄기관 76개소 1천900여 명의 아동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초록우산은 ‘내친구 권리와 손잡아요’ 콘텐츠를 통해 아동들의 눈높이에 맞는 권리교육을 진행한다. 초록우산은 상반기 평택지역 아동돌봄 20개 기관 600명의 아동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하고 있으며, 하반기에 경기도 전역으로 더욱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재단은 지난해 12월 세이브더칠드런과 초록우산과 아동권리 증진 및 돌봄서비스 전문성 강화 마련을 위해 상호 간 교류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김혜순 경기도여성가족재단 대표이사는 “경기도여성가족재은 초록우산과 세이브더칠드런과 함께 아동 눈높이에 맞춘 교육을 제공함으로써 아동권리를 향상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재단은 경기도형 아동돌봄체계 및 공공돌봄서비스 확대를 위한 경기도 아동돌봄광역지원센터를 경기도로부터 수탁받아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 경기도 13개시의 아동돌봄센터에서 지역 초등돌봄 거점기능을 수행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