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봉호 변호사, 오는 11월 25일 출판기념회 개최

오후 3시 정왕평생학습관 대강당에서 열려

박영규 | 기사입력 2023/11/16 [18:29]
박영규 기사입력  2023/11/16 [18:29]
김봉호 변호사, 오는 11월 25일 출판기념회 개최
오후 3시 정왕평생학습관 대강당에서 열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주간시흥=박영규 기자] 

  © 주간시흥

시흥을 지켜온 호랭이 변호사라고 잘 알려진 김봉호 변호사가 오는 25() 오후 3시 정왕평생학습관 대강당에서 시흥을 지켜온 호랭이 변호사 시흥을 부르다 희망을 부르다라는 책을 내고 출판기념회를 개최한다.

김봉호 변호사(현 푸른솔법률사무소 대표변호사)는 지난 23년간 시흥 지역에서 호랭이 변호사로 활약해오며 노동자 권리 보호를 위한 활동을 비롯해 시민단체 활동 지원 등 다양한 지역 활동을 펼쳐오며 주민들과 친근한 관계를 맺어오고 있다.

시민의 삶이 더 빛이 나는 시흥을 위해 살아왔다라는 김봉호 변호사는 시흥을 부르다 희망을 부르다라는 책에는 김봉호 변호사가 살아온 진솔한 삶의 이야기와 지역발전을 위한 포부 등을 담았다.”라며 시민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이번 김봉호 변호사의 출판기념회에는 출판기념회를 축하하기 위해 중앙과 지역 정치인은 물론 다양한 계층의 시민사회에서 미리부터 축하 인사를 보내온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특히 행사 관계자는 박홍근 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로부터 저자인 김봉호 변호사는 제 대학 선배이자 학생운동의 뜻을 함께한 동지인 만큼 더욱 뜻깊다, 책 제목처럼 김봉호 변호사는 시흥의 호랭이로 불리곤 한다, 시흥시 여성 쉼터와 외국인복지센터 내에 법률상담문화를 정착시키고, 군 의문사 재조사와 제도화에 앞장서는 등 시흥시민과 사회적 약자들을 지키기 위해 열정적으로 활동해왔다라며 축하해 왔다고 전했다.

김봉호 변호사는 그동안 시흥 발전을 위하고 대한민국의 발전과 민주주의를 가로막는 부조리하고 불합리한 것들에 개선하고 개혁하기 위해 꾸준히 활동해왔다라고 말하고 바쁘신 중에도 출판기념회에 찾아주신다면 힘을 얻어 더욱 열심히 뛰겠다라며 각오를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