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20/05/14 [18:38]
(업소탐방)배곧점 ‘갈비명가 궁’
최상의 품질과 맛으로 배곧 갈비 맛을 평정하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주간시흥

 

시흥 배곧에 갈비가 맛있기로 유명한 ‘갈비명가 궁’은 깔끔한 인테리어와 밝은 조명, 넓은 공간을 자랑한다. 1층에 위치해 접근성도 뛰어나고 29개의 테이블을 갖추고 있다.

좌석 사이 칸막이로 평소에는 옆 손님과 분리된 안정감을 연출하고 칸막이를 없애면 넓은 좌석이 필요한 단체손님도 수용가능하다. 닥트시설이 잘 갖춰져 있어 숯불연기에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배곧점 ‘갈비명가 궁’ 만의 특별한 맛을 찾아 떠나본다.

  

배곧점 ‘갈비명가 궁’은 최상의 품질의 고기를 준비해 고객을 맞이한다. 직접 구워먹는 시스템으로 비용을 줄여 가격을 낮췄다. 그래서 다른 곳에 비해 비교적 저렴한 가격으로 부담 없이 찾을 수 있어 인근에서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 주간시흥

 

아파트 단지를 끼고 있다 보니 고정고객들로 단골고객을 확보할 수 있어 단기간에 자리 잡을 수 있었다. 중심상가에 비해 맞은편 공영주차장을 이용할 수 있어 주차걱정 없는 것도 또 다른 매력이다.

이곳 배곧점 ‘갈비명가 궁’의 양진희 사장은 요식업에 처음 도전하는 만큼 열정이 가득하다.

철저한 사전조사를 거쳐 ‘갈비명가 궁’을 선택했기에 최선을 다하는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다. 

 

  © 주간시흥

 

“코로나19의 여파로 직원들의 마스크와 장갑 착용을 철저하게 하고 아침, 저녁, 브레이크 타임마다 소독해 고객들이 불안해하지 않도록 하고 있어요. 걱정하지 말고 많이 찾아주세요.” 요사이 재난기본소득 사용이 가능해 손님이 좀 늘었다고 한다.

 

  © 주간시흥

 

갈비명가 궁의 대표메뉴인 돼지갈비부터 소양념갈비, 생갈비, 한우등심과 한우육회까지 고기의 종류도 다양하고 식사류로 갈비탕, 육회비빔밥, 냉면, 된장찌개까지 원하는 메뉴를 골라먹을 수 있다. 고기 구입부터 유통단계를 줄이고 고정비용을 낮춰 다른 곳보다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돼지갈비나 신선한 한우등심의 맛을 볼 수 있다.

 

  © 주간시흥

 

미국에서 직수입한 최상급 소갈비는 주문과 동시에 주방장의 손길을 거쳐 달콤한 맛을 내주는 각종 양념과 코끝을 자극해 군침을 돌게 하는 참기름으로 간단한 준비를 마치고 손님상에 오른다. 이렇게 숯불위로 올라가면 고소함은 두 배로 고객의 만족도는 수직으로 상승한다.

 

  © 주간시흥

 

한우 등심이나 한우육회는 숙성을 거치지 않아 신선한 소고기를 맛을 느낄 수 있도록 최소한의 양념으로 그냥 먹어도 좋고 살짝 소금장에 찍어 먹는다. 

“생갈비, 한우등심과 육회 등 소고기는 유통단계를 덜 거치면 신선도가 확실히 달라져요. 소는 칼날이 들어가는 순간 고기의 색이 변해 신선도 유지가 관건입니다. 그날 판매할 양만큼 준비해서 그날 모두 소비를 해요.” 살짝 귀띔하는 양진희 사장은 그만큼 부지런해졌다.

 

  © 주간시흥

 

배곧점 ‘갈비명가 궁’의 대표 메뉴인 프리미엄 수제돼지갈비는 품질이 균등한 캐나다산 양질의 돼지고기만을 사용한다. 여기에 양념이 잘 스며들고 질긴 부분이 없도록 고기 표면에 일률적인 칼집을 내고 과일, 생강 등 20여 가지 재료를 갈아 숙성 양념을 만든다. 이렇게 만든 갈비양념은 72시간 동안 고기를 숙성시켜 잡냄새를 제거하고 감칠맛을 극대화한다.

  

  © 주간시흥

 

상위에 올라오는 기본반찬은 양념게장, 새우장, 백김치, 동치미, 고추무침, 파절임, 샐러드 등 8가지와 양파와 마늘, 쌈장 등이 올라온다. 신선한 야채를 준비해 셀프코너에 부족하지 않도록 관리하고 게장과 새우장, 동치미 외에 모자라는 반찬은 셀프코너를 이용해 원하는 만큼 덜어서 이용할 수 있다. 반찬은 계절에 따라 조금씩 다르게 준비 한다.

  

  © 주간시흥

 

  © 주간시흥

 

 

 

 


본격적으로 여름이 시작되면 더위를 한방에 물리칠 배곧점 ‘갈비명가 궁’의 일등공신 여름철 대표메뉴 냉면은 비빔냉면과 물냉면 중 원하는 메뉴를 선택할 수 있다. 감자전분으로 직접 반죽해 뽑아낸 얇은 냉면은 찬물샤워를 마치면 탱글탱글 쫀득쫀득한 면발에 갈비명가만의 특별한 양념과 시원한 무, 절임오이, 고소한 양지부위 고기 한 점과 달콤함을 더해줄 배 한 조각, 삶은 계란을 고명으로 비빔냉면이 완성된다.

고기함량을 높여 진한 육수의 맛을 느낄 수 있는 물냉면은 살얼음 동동 띄워져 있어 무더위를 한방에 물리칠 여름의 대표선수다.

 

인근에 배곧 물맞이 공원이 있어 산책 겸 외식장소로 그만이다. 본격적인 여름이 시작되기 전

달콤함과 감칠맛으로 유명한 ‘갈비명가 궁’만의 특별한 맛의 세계로 떠나보자.

영업시간은 아침11시부터 저녁 11시까지이다.

 

사업의 처음으로 쉽지 않은 요식업에 도전하여 성공적인 경영하고 있는 양진희 사장은 “모른 것이 용기였다.”라고 회상하며 “시작할 때 어려움은 있었지만 이제는 고객들의 입맛을 사로잡는 지역 최고의 맛 집으로 이름을 날리고 싶다.”고 욕심을 부리고 있는 ‘배곧 갈비명가 궁’ 배곧은 물론 시흥의 맛집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주소 경기도 시흥시 정왕동 2471-1

전화번호 031-488-9191

 

/박미영 주간시흥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